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18 서울국제음악제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대량구매문의

모리스 라벨
M.Ravel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모리스 라벨
M.Ravel
연주자 : Maurice Ravel
수량 :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모리스 라벨
M.Ravel
수량증가 수량감소 0 (  )
= 0 (0개)
모리스 라벨

라벨은 프랑스의 생장드뤼 근교의 마을에서 스위스인 아버지와 바스크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문은 예술적이고 교양이 풍부했으며, 어려서부터 라벨이 음악가로서의 재능을 보이자 그의 아버지는 가능한 모든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1889년 14세 때 파리 음악원에 들어가 1905년까지 다녔다. 이 기간 동안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 피아노를 위한 〈소나티나〉, 〈현악 4중주〉 등 잘 알려진 작품들을 작곡했다. 이들 작품들, 특히 뒤의 2개의 작품은 평생동안 그의 작품에 품질 보증과 같이 따라다니는 완성된 양식과 장인정신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초기의 작품이 완숙기의 작품보다 완성도에서 결코 떨어지지 않는 몇 안되는 작곡가들 가운데 한 사람이다. 파리 음악원 재학 당시 3번의 시도 끝에 로마 작곡 대상에서 낙선한 사건(음악학자·소설가인 로맹 롤랑을 비롯한 자유로운 사상을 가진 음악가와 저술가들은 라벨을 지지했고, 그가 제출한 작품은 심사원들 중 극단적 보수주의자들에게 너무 '진보적'인 것으로 평가되었음)은 일대 파문을 일으켰다. 결과적으로 파리 음악원 원장 테오도르 뒤부아는 사임하고 그 자리는 라벨에게 작곡을 가르쳤던 가브리엘 포레가 맡게 되었다.
그러나 라벨은 결코 혁신적인 작곡가는 아니었다. 그는 조성(調性)에 기초한 당시의 형식적·화성적 기존 전통을 벗어나지 않는 작품들을 주로 썼다. 그러나 전통 음악 양식에 대한 그의 조작과 적용은 너무나 개성적이어서 바흐나 쇼팽 등과 마찬가지로 독자적인 음악 언어를 창조해냈다. 그의 선율은 거의 언제나 선법적(즉 서구의 전통적인 장·단 온음계가 아니라 옛날 그리스의 프리지아와 도리아 선법에 근거함)인 데 반해, 그의 화성은 '부가음'과 아포자투라를 화성적으로 해결시키지 않음으로써 신선한 맛을 풍긴다. 그는 초기의 〈물의 유희 Jeux d'eau〉(1901 완성)에서부터 〈밤의 가스파르 Gaspard de la nuit〉(1908)·〈쿠프랭의 무덤 Le Tombeau de Couperin〉(1917), 2개의 피아노 협주곡(1931)에 이르기까지 일련의 걸작들을 통해 피아노 문헌을 풍부하게 확장시켰다. 협주용이 아닌 순수한 관현악 작품 가운데 〈스페인 광시곡〉과 〈볼레로〉가 가장 잘 알려져 있으며 이것들은 관현악법의 완벽한 경지를 보여주고 있다. 그의 작품활동의 절정은 러시아의 안무가 세르게이 디아길레프, 프랑스의 작가 콜레트와의 공동작업으로 탄생시킨 작품들일 것이다. 라벨은 디아길레프의 발레를 위해 〈다프니스와 클로에〉를 작곡했고, 그의 가장 유명한 오페라 〈어린이와 마술〉은 콜레트의 대본에 의한 작품이다. 〈어린이와 마술〉에서 라벨은 개구쟁이 소년이 등장하는 마법·마술 이야기 속에 동물들을 등장시키고, 사물들에게 생명을 부여하는 등 기발하고 재미있는 작품을 만들 기회를 가졌다. 그외의 오페라로는 풍자적 내용을 담은 〈스페인의 한때 L'Heure espagnole〉(1911 초연)뿐이었다. 가곡 작곡가로서 라벨은 〈자연의 역사 Histoires naturelles〉·〈스테판 말라르메의 3편의 시 Trois poémes de Stéphane Mallarmé〉·〈샹송 마데카스 Chansons madécasses〉 등의 상상력이 풍부한 작품으로 위대한 개성을 성취했다.
라벨의 생애는 대체로 평이했다. 평생 독신으로 지냈으며, 몇몇 친구들과의 사교 모임을 즐겼지만 파리 근교 랑부예 숲의 몽포르라모리에 은둔하다시피 지냈다. 제1차 세계대전중에는 잠시 전선에서 트럭 운전병으로 복무했는데 허약한 체질로는 감당하기에 벅차 1917년 육군에서 제대했다.
1928년 4개월 동안 캐나다와 미국 여행길에 올랐으며, 같은 해 영국을 방문하여 옥스퍼드대학교에서 명예 음악박사학위를 받았다. 또한 그해에는 독창적인 형식의 〈볼레로〉가 이다 루빈슈테인의 주역으로 발레 작품으로 제작되기도 했다.
죽기 전 마지막 5년 간은 실어증에 시달렸다. 이 병으로 인해 언어력을 상실했으며, 단 한 줄의 음악도 더이상 작곡하지 못하게 되었을 뿐만 아니라 이름조차 서명할 수 없게 되었다. 그러나 그에게 있어 진짜 비극은 그러한 상황에서도 그의 음악적 상상력이 다른 어느 때보다 활발했다는 사실에 있을 것이다. 뇌로 통하는 혈관의 폐색(閉塞) 제거 수술은 성공하지 못했고, 스트라빈스키와 다른 음악가들과 작곡가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그가 살았던 파리 교외의 르발루아 공동묘지에 묻혔다.
라벨에게 있어서 음악은 신비한 제식(祭式)과도 같아서, 높은 장벽 뒤에서 작용해 외부세계로부터 감춰져 있으며 부당한 침입자들은 이해할 수 없는 독자적 법칙을 가졌다. 동시대인인 러시아 작곡가 스트라빈스키는 라벨을 '가장 완벽한 스위스의 시계제조업자'에 비유했다. 스트라빈스키는 사실 이 비유를 통해 그 스스로 그토록 중요하게 생각했던 복잡성과 정확성을 강조한 것이었다.

Maurice Ravel

Maurice Ravel.Joseph-Maurice Ravel (March 7, 1875 – December 28, 1937) was a Basque French composer and pianist of Impressionist and Expressionist music, known especially for the subtlety, richness and poignancy of his melodies. His piano music, chamber music, vocal music and orchestral music have become staples of the concert repertoire.
Ravel's piano compositions, such as Jeux d'eau, Miroirs and Gaspard de la Nuit, demand considerable virtuosity from the performer, and his orchestral music, including Daphnis et Chloé and his arrangement of Modest Mussorgsky's Pictures at an Exhibition, uses tonal color and variety of sound and instrumentation very effectively.
To the general public, Ravel is probably best known for his orchestral work, Boléro, which he considered trivial and once described as "a piece for orchestra without music."
According to SACEM, Ravel's estate earns more royalties than that of any other French musician. Most of Ravel's works will not enter the public domain until 2015.
Ravel was born in Ciboure, in France, near Biarritz. His mother, Marie Delouart, was French, while his father, Joseph Ravel, was a Swiss inventor and industrialist. Some of the father's inventions were quite important, including an early internal-combustion engine and a notorious circus machine, the "Whirlwind of Death," an automotive loop-the-loop that was quite a hit in the early 1900s. After the family moved to Paris, Ravel's younger brother Édouard was born. At age seven, young Maurice began piano lessons and, five or six years later, began composing. His parents encouraged his musical pursuits and sent him to the Conservatoire de Paris, first as a preparatory student and eventually as a piano major. During the first few years of the 1900s, Ravel joined with a number of innovative young artists who were referred to as the "Apaches" (hooligans).
He studied composition at the Conservatoire under Gabriel Fauré for a remarkable fourteen years. During his years at the Conservatoire, Ravel tried numerous times to win the prestigious Prix de Rome, but to no avail. After a scandal involving his loss of the prize in 1905 (to Victor Gallois — Ravel had been considered the favorite to win), Ravel left the Conservatoire. The incident —named the "Ravel Affair" by the Parisian press — also led to the resignation of the Conservatoire's director, Théodore Dubois.

Work with Diaghilev
Ravel later worked with impresario Sergei Diaghilev who staged Ma Mère l'Oye and Daphnis et Chloé. The latter was commissioned by Diaghilev with the lead danced by the great Vaslav Nijinsky. In 1920, the French government awarded him the Légion d'honneur, but Ravel refused. Soon, he retired to the French countryside where he continued to write music, albeit less prolifically.
Diaghilev commissioned Ravel to write La Valse (1920), originally named Wien (Vienna), and Ravel was hurt by the fact that Diaghilev never used the composition. When the two men met again in 1925, Ravel refused to shake Diaghilev's hand, and Diaghilev challenged Ravel to a duel (friends talked Diaghilev out of it). The men never met again.
In 1928, Ravel made a concert tour in America. In New York City, he received a moving standing ovation which he remarked was unlike any of his underwhelming premieres in Paris. He traveled as far west as San Francisco, where he conducted a concert of his orchestral music. That same year, Oxford University awarded him an honorary doctorate. He also met George Gershwin and the two became friends. Ravel's admiration of American jazz led him to include some jazz elements in a few of his later compositions, especially the two piano concertos.
Ravel is not known to have had any intimate relationships. Many of his friends have suggested that Ravel was known to frequent the bordellos of Paris, but the issue of his sexuality remains largely a mystery. Rumors have surfaced from time to time that Ravel was homosexual, possibly because of his association with Diaghilev. No factual (or reliably anecdotal) evidence has ever been found to substantiate this rumor. Ravel made a remark at one time suggesting that because he was such a perfectionist composer, so devoted to his work, that he could never have a lasting intimate relationship with anyone.
Although he considered his small stature and light weight an advantage to becoming an aviator, during the First World War Ravel was not allowed to enlist as a pilot because of his age and weak health. Instead, upon his enlistment, he became a truck driver. He named his truck "Adelaide". Most references to what he drove in the war indicate it was an artillery truck or generic truck. No primary source mentions him driving an ambulance.
His few students included Maurice Delage, Manuel Rosenthal, Ralph Vaughan Williams, and Vlado Perlemuter.
Ravel made one of his few recordings when he conducted his Boléro with the Lamoureux Orchestra in 1930. He also made a number of recordings of his piano music. Ravel reportedly conducted a group of Parisian musicians following the world premiere of his second piano concerto, the Concerto in G, with Marguerite Long, who had been the soloist in the premiere. EMI later reissued the 1932 recording on LP and CD. Although Ravel was listed as the conductor on the original 78-rpm discs, this is now disputed and it is possible he merely supervised the recording.
In 1932 Ravel sustained a blow to the head in a taxi accident. The injury was considered minor, but soon thereafter he began to complain of aphasia-like symptoms similar to Pick's disease. He had begun work on music for a film version of Don Quixote (1933) featuring the Russian bass Feodor Chaliapin and directed by G. W. Pabst. When Ravel became unable to compose, and could not write down the musical ideas he heard in his mind, Pabst hired Jacques Ibert. On 8 April 2008, the New York Times published an article saying Ravel may have been in the early stages of frontotemporal dementia in 1928, and this might account for the repetitive nature of Boléro.
In late 1937 Ravel consented to experimental brain surgery. One hemisphere of his brain was re-inflated with serous fluid. He awoke from the surgery, called for his brother Edouard, lapsed into a coma and died shortly afterwards. He is buried in Levallois-Perret, a suburb of northwest Paris.
Ravel at the piano, accompanied by Canadian singer Éva Gauthier, during his American tour, March 7, 1928. At far right is George Gershwin.

Review / 공연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후기 쓰기 모두 보기

Q&A /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문의하기 모두 보기